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사랑은 방울방울' 왕지혜, 아픈 김혜리 직접 찾았다… "나는 어떡하라고요!" 오열
등록일 2017-06-02 오전 10:33:43 조회수 24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사랑은 방울방울' 은방울이 김혜리를 직접 찾아갔다. 

1일 방송된 SBS 일일드라마 '사랑은 방울방울' 119회에서는 은방울(왕지혜)에게 투병 사실을 들킨 나영숙(김혜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모든 가족들은 은방울의 결혼식에서 쓰러진 나영숙의 병에 대해 알게 됐다. 선우완(정찬)은 장기이식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친자의 이식이 필요하다는 말에 가족들은 모두 은방울을 쳐다봤다.  

 

하지만 은방울은 이를 격하게 거부했고 정신을 차린 나영숙은 "미안하다"는 말만 남긴 채 황급히 자취를 감췄다.  

 

은방울은 고민 끝에 결국 나영숙을 찾아갔다. 이어 "나는 어떻게 하라는거냐"며 눈물을 흘려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스포츠한국 대중문화팀 enter@sportshankook.co.kr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초인가족' 박선영, 엄마 김혜옥 황혼로맨스 응원 '훈훈'
다음글 <사랑은 방울방울> 김혜리, 종영 소감 “감사하고, 즐겁고, 행복했던 7개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