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굿캐스팅’ 최강희X이상엽X유인영X이준영X김지영X이종혁, 6인 6색 매력 폭발 캐릭터 포스터 공개
등록일 2020-04-20 오전 10:41:35 조회수 41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670,670

 

 

 유인영은 올리브 빛 슈트를 입고 셔츠 깃을 매만짐과 동시에, 날카로운 눈빛과 다부진 입매로 뇌섹녀 면모와 어리바리 허당미를 동시에 갖춘 화이트 요원 임예은 역의 지적인 매력을 표현해냈다. 또한 “걱정 마요. 현장도 잘 할 수 있어요”라는 말로 현장 업무를 지원하는 화이트 요원에서 졸지에 현장 요원으로 차출돼 각종 사고를 맞닥뜨리게 될 임예은의 활약상을 기대하게 했다.

만년 기대주에서 초대박 드라마 주조연을 맡은 후 일약 톱스타로 발돋움하게 된 라이징 핫스타 강우원 역 이준영은 각종 화려한 액세서리를 매치해 어디를 가던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화려한 톱스타의 면모를 표현했다. 또한 도도한 표정으로 “내 정체가 뭐긴요. 우주 탑스타죠”라는 당돌한 멘트를 한껏 살려내 까칠한 톱스타에 완벽 빙의한 모습을 보였다.

그리고 한 때는 현장에서 날고 기던 블랙요원이었지만, 어느덧 갱년기가 더 두려운 ♡ 차 주부가 된 황미순 역 김지영은 깜찍한 뽀글 머리를 한 채 동그란 눈을 빛내며 “특근수당 주시면 잡아드리고 어떻게...잡아 말아?”라는 능청스런 멘트로 웃음을 더했다.

걸핏하면 하극상을 일삼는 돌아이 요원 백찬미, 현장 일엔 깜깜이인 화이트 요원 임예은, 악연으로 엮인 입사 동기 황미순이 모인 자타공인 오합지졸 마이너 팀 수장인 동관수 팀장 역 이종혁은 깔끔한 슈트에 2대8 가르마 헤어스타일로 단정함을 뽐냈고 “오해가 있으신가본데, 팀장은 접니다”라는 의문의 선전포고를 날려 캐릭터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제작진은 “‘사이다 액션 코미디 드라마’라는 타이틀의 작품답게 포스터 촬영 내내 현장에 즐거운 웃음이 가득했다”고 웃으며, “여섯 인물의 남다른 개성과 매력을 십분 담아낸 캐릭터 포스터만큼이나 재밌는 본 방송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굿캐스팅’은 권총보다는 장바구니가 고공 활강 액션보다는 등짝 스매싱이 어울리는 평범한 여자가 가족을 구하고, 국민을 구하고, 나라까지 구해내는 대활약을 해내며 시청자에게 재미를 넘어선 강렬한 대리만족과 극한의 쾌감을 선사한다. ‘아무도 모른다’ 후속으로 오는 27일 첫 방송된다

 

출처 :한국경제TV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굿캐스팅' 최강희X유인영X김지영, 한국판 미녀 삼총사…27일 첫 방송
다음글 '굿캐스팅' 김지영 "테러범은 참아도, 갱년기는 못 참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