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맨 얼굴도 빛이 나는 김혜리, 설 특집극으로 시청자 눈물샘 자극
등록일 2019-02-07 오전 11:33:02 조회수 37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연예팀] 김혜리가 ‘카페 푸른 여인’에 출연했다.

배우 김혜리가 2월4일부터 6일까지 방송된 TV CHOSUN 설 특집극 ‘카페 푸른 여인’에서 자애로운 엄마로 연기 변신, 안방극장을 울렸다.

‘카페 푸른 여인’은 ‘영숙’(김혜리)의 입원 때문에 각자의 사정으로 고향을 떠나 제각각 살고 있는 딸 ‘혜주’(조수하)와 남편 ‘영덕’(기주봉)이 한 자리에 모이게 되면서

 

벌어지는 부녀의 화해와 가족의 소중함을 그린 드라마다. 설 특집극으로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오전 8시 30분 TV CHOSUN을 통해 3부작으로 방영되었다.
 
특히 김혜리는 이번 작품에서 드라마 ‘비켜라 운명아’의 ‘최수희 상무’로 보여준 표독스러운 카리스마를 내려놓고 사려 깊은 아내이자 자애로운 엄마를 뽐냈다.

 

 더불어 수수한 환자복에 맨 얼굴로 출연하면서도 빛을 잃지 않는 청순한 미모가 화제를 모았다.

딸 ‘혜주’ 역에는 영화 ‘이수아’ ‘판타스틱 휴가백서: 삼천포 가는 길’로 충무로의 블루칩으로 떠오른 신인 배우 조수하가 출연해 김혜리와 사랑스러운 모녀 호흡을 펼쳤다.

 

 뿐만 아니라 아름다운 영덕의 바닷가를 배경으로 연기파 배우 기주봉과의 뜨거운 부부 호흡이 인상적이었다는 평가다.

출처 -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사진출처 - TV CHOSUN ‘카페 푸른 여인’ 방송 캡처)    



첨부파일1 file0 4b31624f88e0c7497a1cc0a558f90f68.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카페 푸른여인’ 조수하, 충무로가 주목하는 신예…‘여우주연상 3관왕’
다음글 ‘비켜라 운명아’ 김혜리, 50대 나이 믿기지 않는 동안 미모…드라마는 총 몇부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