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제 3의 매력' 최재환, 히든카드 '가물치'로 강렬한 등장…살벌한 캐릭터 눈길
등록일 2018-10-30 오후 12:15:14 조회수 19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김민정 기자 minstar@msnet.co.kr ]

사진. 플랫폼엔터테인먼트


온준영이 애타게 찾던 가물치는 최재환이었다. 배우 최재환이 JTBC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박은영, 연출 표민수, 제작 이매진아시아, JYP픽쳐스)에 강렬하게 등장했다.

'제3의 매력'(극본 박희권, 박은영/연출 표민수)은 온준영(서강준)과 이영재(이솜)의 현실 로맨스로 공감을 이끌어내며 시청률 상승 중인 작품이다.

최재환은 현상금이 붙은 수배자 '가물치'로 20일 첫 등장해 극의 활력을 불어 넣었다. 최재환은 2004년 <말죽거리 잔혹사>로 데뷔해 매 작품마다 인상적 캐릭터를 선보이며 명실상부 충무로의 씬스틸러로 활약해 왔다. 최근 플랫폼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고 이달 크랭크인 한 강윤성 감독의 영화 <롱 리브 더 킹> '호태' 역에 1500:1의 경쟁률로 캐스팅 되는 등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는 새로운 도약을 예고하고 있다.

최재환이 연기한 '가물치'는 협박, 감금, 폭행 등의 범죄 용의자로 극 중 형사인 온준영이 소속된 강력 3반이 '첫사랑'처럼 애타게 찾고 있는 인물. 이 날 방송에서는 잠복 수사 중인 민순경(김윤혜)을 인질 삼아 대치 중이던 강력 3반을 피해 유유히 사라져 뒷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남겼다. 가물치는 등장할수록 문신으로 뒤덮인 살벌한 캐릭터에서 예측할 수 없는 반전의 사연을 보여줄 예정이다.

가물치 소동으로 온준영과 민순경이 나란히 병원에 입원하게 되면서 온준영-이영재의 연애에도 변화의 시그널이 나타났다. 연애에 대한 공감을 일으키며 화제를 견인하는 드라마인 만큼, 앞으로 이어질 히든카드 '가물치' 최재환의 등장이 '온준영-이영재'의 연애에 어떠한 반전 국면을 일으키게 될지 관전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히든카드 '가물치' 최재환의 등장으로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고 있는 JTBC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은 매주 금, 토 밤 11시에 방송된다.

 

 

출처 : [김민정 기자 minstar@msnet.co.kr ]

 

ⓒ매일신문 - www.imaeil.com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비켜라 운명아' 김혜리-강신일-강두-조덕현…명품 조연 라인업 大공개
다음글 ‘제3의 매력’ 가물치 최재환, 사랑꾼 본색 밝혀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