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같이 살래요’ 박선영, 한지혜와 갈등 “보기 싫다”
등록일 2018-03-26 오후 1:26:33 조회수 45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MBN스타 김솔지 기자] ‘같이 살래요’ 박선영이 한지혜에 서운함을 토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2 ‘같이 살래요’에서는 선하(박선영 분)와 유하(한지혜 분)의 갈등이 그려졌다.

효섭은 큰 딸 선하(박선영 분)에게 “불편하냐”고 물으며 “유하가 울었다. 그 녀석 우는 거 보니까 나도 마음이 안 좋다. 너도 알지 않느냐. 그 녀석 아무리 힘들어도 말 한마디 내색 안하는 거”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유하와 조금만 더 잘 지내달라고 부탁했고, 선하에게 “유하 오면 할 말 있다고 하지 않았냐”고 물었다. 그러자 선하는 “유하 일이 해결되면 말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집으로 향하던 선하는 집 앞에서 통화하던 유하를 발견했다. 선하는 “병원자리 알아보냐”며 통화 내용에 대해 물었다.

유하는 “다시 해야지. 은수는 맡길 곳 알아보는 중이다. 지금 다니는 어린이집도 너무 비싸서 감당하기 힘들다. 일 시작하고 자리 좀 잡으면 나가겠다”며 선하의 방을 쓰게 된 점에 대해 미안하다고 말했다.

그러자 선하는 “알면 나가지. 내방 뺏는 거 미안하다면서 왜 들어 오냐. 왜 자존심 상해? 그런 게 아빠 앞에서 울긴 왜 우냐. 누구 속 뒤집어 놓으려고. 보기 싫어 죽겠다”며 속상해했다.

앞서 선하는 차경수(강성욱 분)에게 프러포즈를 받았지만, 유하의 문제로 결혼을 미뤘다.  

 

출처 -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첨부파일1 file0 image_readtop_2018_191011_15219777923251217.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SS인터뷰]'사라진 밤' 한지안 "'국민형부' 김강우와 호흡, 걱정됐지만 편했어요"
다음글 [fn★성적표] 역시 KBS 주말극…‘같이 살래요’ 26% 또 돌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