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사라진 밤' 한지안, 김고은·김태리 잇는 충무로 블루칩의 등장
등록일 2018-03-05 오전 11:41:12 조회수 89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김고은, 김태리를 이어 충무로를 빛낼 20대 여배우가 또 한 명 등장했다. '사라진 밤'에서 순수한 매력으로 스크린을 사로잡은 한지안이 그 주인공이다.

영화 '사라진 밤'(감독 이창희)은 국과수 사체 보관실에서 시체가 사라진 후 시체를 쫓는 형사, 사건의 용의자로 지목된 남편, 그리고 사라진 아내 사이에서 벌어지는 단 하룻밤의 예측 불가능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

'사라진 밤'은 언론시사회를 통해 공개된 이후 스릴러의 미덕을 고루 겸비한 추적물로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다. 스타일리시한 영상미와 함께 배우들의 열연에도 호평 세례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신예 한지안에게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014년 영화 '설계'로 데뷔한 뒤 드라마 '어머님은 내 며느리', 'TV소설 저 하늘에 태양이'에서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꾸준히 관객들과 만나왔던 한지안.

'사라진 밤'에서는 혜진 역을 맡아 새로운 연기 변신을 선보인다. 혜진은 티 없이 맑은 순수함을 가진 진한(김강우)의 제자로, 메말랐던 진한의 삶에 생명력을 불어 넣는 인물이다.

한지안은 엉뚱하고 발랄한 여대생의 모습부터 때로는 다정한 위로를 건네는 따뜻한 모습까지 다채로운 매력으로 스크린을 사로잡는다. 기라성 같은 선배 배우들 사이에서도 중심을 잃지 않은 한지안의 연기는 설희(김희애)에게서 벗어나고자 했던 진한의 이야기에도 설득력을 더한다. 

한지안과 호흡한 김강우는 "신인임에도 감정이 좋다. 집중력과 순발력 또한 굉장히 좋은 배우"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 '사라진 밤'을 통해 드러난 한지안의 연기 몰입도와 진지한 열정은 앞으로의 행보에도 기대를 갖게 한다.

한편 신예 한지안을 비롯해 배우 김상경, 김강우, 김희애 등이 출연하는 '사라진 밤'은 오는 7일 개봉한다.

출처 -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사진 -  사라진밤 스틸컷


첨부파일1 file0 news_337331_1520216333_m.jpg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김상경X김희애X김강우 주연의 '사라진 밤' 언론배급시사회 성황리에 마쳐
다음글 미코 출신 김혜리, 20대도 부러워하는 11자 복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