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1급기밀' 김상경X'내부자들' 조승우, 사회부조리에 맞선 그들
등록일 2017-12-28 오전 11:03:56 조회수 93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20♡ 1월 24일 개봉을 확정한 고(故) 홍기선 감독의 유작이자 대한민국 최초로 방산비리를 소재로 한 영화 '1급기밀'에서 배우 김상경이 국익이라는 미명으로 감춰진 사건을 폭로하는 현역 장교로 열연을 펼쳐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에 김상경을 비롯해 '내부자들' 조승우, '부러진 화살' 안성기까지 '정의 없는 힘'인 사회부조리에 맞선 용기 있는 캐릭터들이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신뢰를 주는 배우 김상경이 '1급기밀'에서 사건의 중심에 서게 되는 항공부품구매과 '박대익' 중령 역을 맡아 눈길을 끈다. '1급기밀'은 국가라는 이름으로 봉인된 내부자들의 은밀한 거래를 폭로하는 범죄실화극이다. 1997년 국방부 조달본부 외자부 군무원의 전투기 부품 납품 비리 폭로와 2002년 공군의 차세대 전투기 외압설 폭로, 2009년 MBC [PD수첩]에서 방영된 해군장교의 방산비리 폭로를 모티브로 한 영화이다. 김상경은 이번 영화에서 군복 뒤에 숨어 사건을 은폐하려는 내부자들에 맞선 실제 인물을 모델로 한 캐릭터를 맡아 열연을 펼친다. 국가가 봉인한 검은 비리의 실체를 목격하였을 때의 충격과 조직에 순응해야 하느냐 마느냐 하는 갈등 등의 복합적인 감정을 섬세하게 그려내 극의 몰입감을 높였다. 여기에 특유의 진중하면서도 인간미 넘치는 매력을 더해 새로운 인생 캐릭터로 완성시켰다. 또한 김옥빈, 최무성, 최귀화, 김병철 등 대한민국 신뢰도 1급 배우들과의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를 예고해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고조시킨다.

'1급기밀'은 '이태원 살인사건', '선택'에 이은 고 홍기선 감독의 부조리 고발 3부작 마지막 작품이다. 올해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상영 당시 모니터 평점 10점 만점에 9.5점이라는 높은 점수로 호평을 이끌어 내 가장 주목 받는 화제작으로 떠올랐다. 아직 끝나지 않은 전쟁이자 여전히 진행 중인 충격적인 실화를 통해 흥미진진한 전개와 통쾌한 한방을 선보일 '1급기밀'은 20♡ 1월 24일 개봉한다.

한편, 대한민국에 뿌리 박혀 있는 부패와 비리 등 고질적인 시스템을 꼬집은 범죄 드라마 '내부자들'에서 배우 조승우는 재벌과 정치인들의 뒷거래를 파헤치는 열혈 검사 '우장훈' 역을 맡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집요하게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 속에서 선인인지 악인인지 모를 모호함으로 관객들의 뒤통수를 여러 번 강타했다.

또한 '부러진 화살'에서 배우 안성기는 타협 없는 원칙으로 무장한 깐깐한 '김경호 교수'로 분해 새로운 카리스마를 선보였다. 법대로 판결하지 않는 판사를 꾸짖고 권력집단을 상대로 소신 있는 발언을 서슴지 않는 모습으로 짜릿한 통쾌함을 선사했다. "이게 재판입니까, 개판이지"라는 명대사를 탄생시키기도 했다.

출처 : jyn2011@sportschosun.com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종근당건강, 벨라수 광고모델로 배우 ‘김지영’ 발탁
다음글 [근황] ‘백조클럽’ 왕지원, 청순 미모 새삼 화제…‘여전히 아름다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