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오케이엔터테이먼트

뉴스/소식
게시판 내용
왕지원, ‘병원선’ 특별출연 소감..“얄미운 캐릭터 였지만 응원 감사”
등록일 2017-10-20 오전 10:52:19 조회수 33
E-mail sehwan0225@hanmail.net  작성자 관리자

[OSEN=박판석 기자] MBC 수목드라마 ‘병원선’에 특별출연하며 물오른 연기력을 보여준 배우 왕지원이 오늘 방송을 마지막으로 ‘병원선’을 내리게 된다.

지난 18일 ‘병원선’에서는 조폭에게 끌려가는 등 위험이 발생하면서 송은재(하지원 분)와 곽현(강민혁 분)은 서로 사랑을 확인했다. 그러면서 둘의 사랑을 방해하던 최영은(왕지원 분)과 이서원(김재걸 분)이 각각 서로의 외사랑을 포기하는 듯한 장면으로 방송이 끝나 오늘 네 청춘의 러브라인이 어떻게 될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왕지원은 소속사를 통해 “그 동안 병원선의 최영은을 사랑해주신 시청자 여러분 감사 드립니다. 얄미운 캐릭터였지만 많이 예뻐해 주시고 응원해주셔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습니다. 감독님과 작가님을 비롯한 모든 스태프 분들과 선배, 동료 배우 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고 매 순간 감사했습니다. 앞으로도 ‘병원선’에 대해 많은 사랑 부탁 드립니다. 저도 항상 응원하겠습니다” 라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왕지원은 ‘병원선’ 특별출연을 마치고, 정규 편성된 KBS2 예능 ‘백조클럽’으로 다시 돌아올 예정이다.

‘백조클럽'은 발레를 통해 소통하고 힐링하는 과정을 담은 프로그램으로 파일럿 방송에 출연했던 왕지원, 서정희, 오윤아, 김성은, 성소 다섯 여자의 눈물과 웃음, 그리고 발레에 대한 열정이 많은 이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 호평을 받았다.

추석 연휴 방송 당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를 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한몸에 받았던 왕지원의 발레실력을 다시 만나볼 수 있게 된 '백조클럽'의 정규 편성 소식에 네티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출처 : pps2014@osen.co.kr
 



게시판 이전/다음글
이전글 `훈장 오순남` 서혜진 종영소감 "차유나로 6개월, 시청자 사랑에 행복"
다음글 '별거가 별거냐2' 남성진, 러시아行...김지영 '당황'